총 게시물 811건, 최근 0 건
   
강영숙 ‘코트의 주인공’ 생애 첫 MVP 영예… 신인왕엔 윤미지
글쓴이 : 운영자 날짜 : 2011-04-14 (목) 09:07 조회 : 10588


강영숙 ‘코트의 주인공’ 생애 첫 MVP 영예… 신인왕엔 윤미지
2011년 04월 12일 (화) 황선학 기자 2hwangpo@ekgib.com
   
▲ 11일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신인상 윤미지, 지도자상 임달식 감독, MVP 강영숙, 이미선. 뒷줄 왼쪽부터 김단비, 신정자, 김정은, 이경은. 연합뉴스

여자프로농구 안산 신한은행을 5연속 통합우승으로 이끈 센터 강영숙(30)이 2010-2011 정규리그에서 생애 첫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강영숙은 11일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열린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시상식에서 기자단 전체 유효 투표수 72표 가운데 34표를 얻어 29표를 획득한 팀 후배 김단비(21)를 제치고 정규리그 MVP로 선정됐다.

이번 시즌 강영숙은 정규리그에서 11.3득점, 7.2리바운드를 기록했고, 챔피언결정전에서도 맹활약을 펼치는 등 주전 센터 정선민의 부상 공백을 잘 메워 신한은행이 5년 연속 통합우승을 차지하는 데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또 신한은행의 ‘신예 가드’ 윤미지(23)는 33표를 획득해 경쟁자였던 춘천 우리은행의 센터 이정현(28표)을 5표 차로 따돌리고 생애 단 한 번뿐인 신인왕에 뽑혔다.

고교를 졸업한 뒤 수원대를 거쳐 이번 시즌 프로무대에 뛰어든 윤미지는 27경기에 출장해 2.2득점, 0.6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한편 김정은(부천 신세계)은 득점상(평균)을 수상했고, 이미선(용인 삼성생명)은 어시스트상, 신정자(구리 KDB생명)는 리바운드상, 블록상은 이종애(삼성생명)에게 돌아갔다.

‘베스트 5상’에는 가드 이미선, 이경은(KDB생명), 포워드에 김정은, 김단비, 센터에 신정자가 에게 돌아갔고, 모범 선수상은 장선형(청주 국민은행), 미디어 스타상은 이경은, 우수수비상 신정자, 우수후보상은 허윤자(신세계)가 수상했다.

지도자상은 임달식 신한은행 감독이 4시즌 연속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황선학기자 2hwangpo@ekgib.com
ⓒ 경기일보(http://www.ekgib.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 왼쪽의 자동등록방지 코드를 입력하세요.
   

총 게시물 81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1  원곡중 여자배구단 전국체전 제패 관리자 06-12 11903
30  장애로 움츠려든 마음… 이제 '활짝', 경기도 장애인… 운영자 06-07 10771
29  '런던行' 준비하는 수영 꿈나무 인국이를 만나다! 운영자 06-01 11857
28  상록수 올래체육관 건립 관리자 05-27 12176
27  안산시, 메달 13개 획득 경기도장애인체육대회 관리자 05-27 10027
26  안산시 제57회 경기도체육대회 종합 4위 관리자 05-16 10749
25  제57회 경기도체전 안산시선수단 결단식 가져 관리자 05-03 11284
24  원곡중 앙카라 정복기, 소녀들은 분명 달랐다 운영자 05-02 4624
23  한국 대표 원곡중, 드라마 같은 역전 우승 운영자 05-02 4009
22  '리빌딩 선언' 신한은행 임달식 감독 운영자 04-26 11762
21  <경기도 신인종별 태권도선수권> 목재희·이예원 ‘거침없… 운영자 04-26 11671
20  <협회장기 경기도야구대회> 인창중·안산중앙중 4강행 운영자 04-26 4928
처음  이전  61  62  63  64  65  66  67  68  맨끝